DSM Engineering Plastics

ko_KR

탠덤 베어링

Stanyl은 열적, 기계적, 내마모 특성을 이용하여 이와 같은 모든 목표 및 그 이상 것을 달성하여, 이제는 고효율 탠덤 베어링의 새로운 세대를 열어가고 있습니다.

탠덤 베어링

탠덤 베어링 어플리케이션의 새로운 시대

Stanyl®은 기계적 특성의 높은 유지율, 뛰어난 내마모성과 내마찰성을 비롯하여 고유한 성질들이 조합된 다용도 폴리아미드 46입니다. 이 때문에, 롤링 베어링의 선도 제조업체인 Schaeffler Group이 자사의 차세대 탠덤 베어링 어플리케이션용으로 Stanyl을 선택했습니다.

일반적으로 차축과 차동 어플리케이션용 베어링에는 테이퍼 롤러 베어링을 주로 선택해 왔습니다. 그런데 여기서 문제는, 슬라이딩 마찰이 때때로 훨씬 더 높아진다는 점인데, 이는 연료 효율을 최대화하고 CO2  배출을 감소시키는 것이 환경적으로, 그리고 상업적으로 필수적인 오늘날의 자동차 환경에서는 절대 이상적일 수 없습니다.

Stanyl은 열적, 기계적, 내마모 성질을 이용하여 이와 같은 모든 목표 및 그 이상의 것을 달성하여, 이제는 고효율 탠덤 베어링의 새로운 세대를 열어가고 있습니다. 드래그 토크를 줄이고 열소비율을 1.5% 상승시켜서 CO배출을 저감합니다.

기존 테이퍼 롤러 베어링과 비교할 때 마찰 계수는 훨씬 낮은 반면, 베어링에서 생성되는 열이 훨씬 적고 축의 오일을 더 낮은 온도로 유지할 수 있다는 점 덕분에 서비스 수명이 전반적으로 연장됩니다.

Schaeffler는 Stanyl을 선택했습니다.

롤링 베어링의 선도적인 제조업체인 Schaeffler Group이 자사의 차세대 탠덤 베어링 어플리케이션용으로 Stanyl® 폴리아미드 46을 선택했습니다. 그 이유는 많지만, 그중에서도 특히 Stanyl이 드래그 토크를 50% 감소시킬 수 있기 때문입니다.

Schaeffler Automotive Chassis Systems Group의 엔지니어링 이사인 Michael Claassen이 말합니다. “탠덤 베어링은 Schaeffler의 진로가 고효율 베어링 쪽으로 향한다는 것을 보여주는 좋은 예입니다. 탠덤 베어링은 기존 테이퍼 롤러 베어링과 비교할 때 전반적으로 효율성이 크게 개선됩니다.

실제로 Schaeffler는 이전의 경험을 토대로 베어링 케이지 제조에도 Stanyl을 선택했습니다. 이 소재의 내열성, 치수 안정성, 강성과 유연성 간의 조화 덕분입니다.

기타 사례

본 사이트는 귀하의 컴퓨터에 정보를 저장하는 데 쿠키를 사용합니다.

추가 정보 x